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착한 임대인 운동’동참한 서산시 부춘동 한상영 통장입주 점포 8곳에 5백만원씩 보증금 4천만원 돌려줘
박해철 기자 | 승인2020.03.26 11:15

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며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서산시 부춘동에서‘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 통장이 있어 미담이 되고 있다.

읍내 31통 통장으로 부춘동통장단협의회장을 맡고 있는 한상영(60ㆍ사진)씨가 주인공이다.

부춘동에 따르면 음암면 부장리에서 한서자동차매매단지를 운영하고 있는 한 통장은 최근 단지에 입주한 자동차매매상사에 임대보증금 500만원씩을 돌려줬다.

이곳에 입주한 매매상사는 모두 8곳으로 한 통장이 내려준 임대 보증금은 총 4천만원이다.

한 통장은 당초에는 임대료를 깎아줄까 했으나 자금 유동성이 중요한 중고자동차 매매업의 특성 상 목돈이 더 도움이 된다고 판단해 보증금을 인하하기로 결정했다.

그 역시 지역에서 30여년 가까이 중고자동차 매매업을 해왔기에 업주들의 사정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한 통장은 “코로나 19로 경기가 많이 위축되면서 중고 자동차 매매시장 역시 유례없는 불황을 겪고 있다.”며 “크지 않은 돈이지만 업주들이 위기를 이겨내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부춘동통장단협의회장인 한 통장은 평소에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생필품을 기부하고 화재로 갈 곳을 잃은 수급자 가정에 임시 거처를 제공하는 등 남다른 선행을 베풀고 있다.

앞선 지난 6일에도 통장단협의회 회원들과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써달라며 1백만원의 성금을 기탁하는 등 30여년 동안 새마을지도자, 체육회 임원, 통장으로 활동하며 지역 발전과 주민 화합에 앞장서고 있다.

한편 서산시에서는 착한 임대료 운동에 동참하는 임대인들을 대상으로 임대료 인하율만큼 재산세를 감면할 예정이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실직자 등을 대상으로 긴급생활안정자금을 지원하고, 소상공인들의 대출을 돕기 위한 특례보증금 5억원을 추가로 출연하는 등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박해철 기자  np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내포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해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356-802 충청남도 서산시 대사동5로 3(동문동426-4) | 등록번호 : 충남아00027 | 등록일 : 2007-05-27
발행인 : 박해철  |  편집인 : 박해철  | 편집국장 : 이선아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해철
대표전화 : (041)665-4423 | 팩스 : (041)664-4423 | 광고안내 : 041-665-4423, 010-6542-6667 | E-mail : npnews@hanmail.net
Copyright © 2020 내포시대.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